본문 바로가기

탈모 관련 정보

탈모 원인과 증상 알아보기

탈모 원인과 증상 알아보기

목차

 

 탈모란

탈모란 모발이 있어야 할 자리에 모발이 점점 빠져 없어지는 질병을 말합니다. 우리의 두피에서 색깔이 짖고 두꺼운 성모(다 자란 머리카락)가 많이 빠지게 된다면 탈모가 진행되는 것인데요. 탈모가 아니더라도 하루에 약 50~100가닥의 머리카락이 빠지는 것은 자연스러운 것이나 100가닥 이상의 머리가 빠진다면 자신이 탈모가 진행되고 있지는 않은가 확인해보셔야 합니다.

대게 우리가 알고 있는 탈모의 종류는 3가지입니다. M자형 탈모, 원형탈모, 안드로겐성 탈모(대머리)의 유형, 탈모는 자신의 증상을 빨리 알아차려 병원에서 검사를 진행하여야며 증상에 따라 치료가 가능한 질병입니다.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를 하시는 것이 가장 좋으며, 탈모 초기에 발견한 경우 약물치료로 남성호르몬을 억제하여 탈모 진행을 억제하여 치료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탈모 원인과 증상 알아보기

혹시 나도 탈모가 아닐까? 생각해보신 적 있으신가요? 탈모의 원인은 다양하지만 대게 남성 호르몬인 안드로겐을 원인으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남성호르몬은 하관(턱)에서는 수염을 자라게 하지만 반대로 두피에서는 탈모 현상을 야기하는 원인이 됩니다. 탈모는 모낭에 흉터가 생기느냐 안 생기느냐로 두 종류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모낭에 흉터가 생기지 않고 탈모가 진행이 된 경우는 약물치료 등으로 치료가 가능하고, 모낭에 손상이가 파괴된 경우는 모발의 재생이 불가능하여 외과 치료(모발이식)를 생각해보셔야 합니다. 탈모증 중에서 빈도가 가장 높은 것은 남성형, 여성형 탈모증과 원형 탈모증이며, 이들은 모두 흉터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M자 탈모

M자형 탈모는 이마와 머리털의 경계선이 점점 머리 뒤쪽으로 이동하며 양끝 모퉁이는 뿔 모양을 띄며 더욱 깊어어져 M자형 모양으로 모발이 빠지는 것을 말합니다.

 원형 탈모

원형 탈모는 크기에는 차이가 있지만 원형 또는 타원형 모양으로 모발이 빠지는 것이 특징이고 대부분은 머리에서 발생하지만 드물지만 눈썹 또는 수염에도 발생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증세가 심각하다면 전두 탈모증(대머리)까지 진행이 될 수 있습니다.

 남성의 안드로겐성 탈모(대머리)

 유전적인 영향이 강하며 20대나 30대부터 모발이 점차 가늘어지며 탈모가 진행이 됩니다.